美 9개 주와 500여 종사자 ‘반낙태’로 돌이킨 바로 그 영화
 글쓴이 : 안디옥…
 


실화 다룬 <언플랜드> 티저 포스터 공개, 12월 국내 개봉 확정

믿음과 생명에 관한 놀라운 실화로 전 세계를 뒤흔든 화제작

 

<언플랜드> 12월 국내 개봉을 확정 짓고 티저 포스터 3종을 최초 공개했다.

영화 <언플랜드> 8년의 신념을 뒤흔든 충격적 경험을 통해 생명과 믿음의 길로 나가게 된 애비 존슨의 감동 실화를 그린 작품. 미국 최대 낙태 클리닉가족계획연맹의 최연소 소장이었던 애비 존슨이 수술실 뒤에서 벌어지는 충격적인 진실을 목격하고 생명 옹호론자로 돌아서게 된 이야기를 담고 있다.

 

<신은 죽지 않았다>, <신은 죽지 않았다 2>, <신을 믿습니까?>를 제작한 척 콘젤만과 캐리 솔로몬 콤비가 다시 한 번 힘을 합친 <언플랜드>, 미국 개봉 당시 첫 주에 제작비를 회수하고 3배 이상의 수익을 거두며 역대 기독 영화 흥행 순위 3위에 올랐다. 또한 개봉 후 미국 9개 주에서 낙태 반대 법안을 도입했으며, 현재까지 500여 명이 넘는 낙태 업계 종사자들이 일을 그만두고 생명 수호의 길로 나서게 하는 등 미국 사회에 큰 반향을 불러왔다.

 

12월 개봉 소식과 함께 3종 티저 포스터도 전격 공개됐다. 이번 티저 포스터는확신-충격-참회로 이어지는 주인공의 심리 변화를 한눈에 담았다.

 

첫 번째확신 포스터는 센터를 찾은 여성을 보살피는 애비 존슨의 모습과그녀들을 돕는 거라 믿었다라는 카피를 통해, 여성의 선택권을 존중하기에 가족계획연맹에 합류했던 그녀의 신념을 확인할 수 있다.

 

‘닫힌 문 뒤의 진실을 목격하다라는 카피가 시선을 끄는충격 포스터는 근무한 지 8년 만에 처음으로 수술실에 들어간 애비 존슨이 믿을 수 없는 현장을 목격하는 순간을 포착했다. 자부심을 가지고 오랜 시간 종사해온 그녀조차 놀랄 만큼 충격적인 진실이 무엇일지 궁금증을 불러 일으킨다.

 

마지막참회 포스터는 눈물로 참회하는 애비가 8년간 몸담았던 가족계획연맹을 떠나 믿음과 생명의 길로 나갈 것을 암시한다.

 

12월 개봉을 확정하며 남다른 의미의 3종 티저 포스터를 공개한 <언플랜드>, 관객들에게 올 겨울 가장 강렬하고 감동적인 드라마를 선사할 예정이다.

 

출처 : 크리스천투데이 http://chtoday.co.kr

기사 : https://www.christiantoday.co.kr/news/335679